본문 바로가기
  • 깜쌤의 세상사는 이야기 : '난 젊어봤다' - 자유배낭여행, 교육, 휘게hygge, 그리고... et cetera
  • 인생 - 그리 허무한게 아니었어요. 살만했어요
카테고리 없음

소녀에게 20 - 라 플라야(밤 안개 속의 데이트)

by 깜쌤 2022. 9. 22.

 

음악부터 먼저 들어봐요.

 

 

 

 

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LNqADaWGBnA 

어떤 사연을 안고 있는 노래인지 궁금해요?

 

1963년에 만들어진 그리스 영화 '안개 낀 밤의 데이트' 영화의 주제곡이었다고 해요.

문제는 말이죠, 원래 영화 속에는 이 음악이 나오지 않고

일본에서 개봉했던 영화에만

마지막 장면에 음악이 들어있다는 거예요.

 

 

 

 

왜 그랬는지, 또 제목조차 왜 그렇게 붙었는지에 대해서는 여러 가지 이야기들이 돌아다니고 있어요.

어쨌거나 우리나라에서는 기타 연주곡으로 널리 알려졌어요. 

 

 

 

 

자! 그건 그렇다 치고 살아보니 어때요?

 

아직 인생에 대해 생각해보지 않았다고요?

하기야 그대는 어린 소녀이니까...

 

 

 

 

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G8VMcJoFygA 

소녀여! 아직 늙어보지 못했지요?

난 젊어보았어요.

 

 

 

 

지금 생각하고 판단하며 추구하는 그게 모두 다 가치 있는 게 아닐 수 있어요.

한번 더 진중하게 생각해보아요.

 

 

 

 

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CPfLlEXPObg 

무엇이 옳고 그른지, 어떻게 행동하는 것이 최선인지 그걸 판단할 줄 아는

판단력이 필요해요.

 

그런 판단력 모두를 지혜라고 하는 거예요.

인생살이에서는 지식보다 지혜가 더 많이 필요해요.

 

 

 

 

그대가 지금 학교에서 배우는 내용들은 거의 모두가 지식이에요.

나는 우리 교육현장에서 지식 위주로 가르치고

지혜를 소홀히 여기는 것이 너무 안타까워요.

 

부디 지혜를 많이 가지세요.

 

그럼, 다음에 봐요.

 

 

 

 

 

 

어리

버리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댓글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