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  • 깜쌤의 세상사는 이야기 : '난 젊어봤다' - 자유 배낭여행, 교육, 휘게 hygge, 믿음, 그리고 Cogito, Facio ergo sum
  • 인생 - 그리 허무한게 아니었어요. 살만했어요
사람살이/세상사는 이야기 2 My Way

소녀에게 16 - 고엽 : 이브 몽땅

by 깜쌤 2022. 11. 25.

가을을 대표하는 샹송이라면 단연 이브 몽땅(Yves Montand)이 부른 고엽[枯葉]이 아닐까 싶어요. 그 사람이 누구인지 궁금하다면 아래 주소를 클릭하면 돼요. 고엽이라면 마른 잎을 의미한다고 보면 될 거예요.

 

 

 

아직은 그대가 젊다고 여기겠지만 세월은 금방 흘러요. 살다 보면 별별 일도 다 겪는 법이고요. 

 

 

 

https://namu.wiki/w/%EC%9D%B4%EB%B8%8C%20%EB%AA%BD%EB%95%85

 

이브 몽땅 - 나무위키

이 저작물은 CC BY-NC-SA 2.0 KR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 (단, 라이선스가 명시된 일부 문서 및 삽화 제외) 기여하신 문서의 저작권은 각 기여자에게 있으며, 각 기여자는 기여하신 부분의 저작권

namu.wiki

그러면 일단 음악을 한번 들어봐요. 그런대로 번역이 잘되어 있다고 생각해요.

 

 

 

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OIfx0i_rbdE 

어땠나요? 이번엔 테너 목소리로 들어봐요.

 

 

 

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RQndU__XTcw 

열심히 살아가길 바래요.

 

 

 인생! 그리 길지 않아요.

 

 

 

 

 

어리

버리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댓글2